로그인

회원가입 | ID/PW 찾기
이벤트존 TIG 도우미 게임별 아지트
깨쓰통 (현남일 기자) [쪽지]
http://www.thisisgame.com/webzine/news/nboard/4/?n=31731 주소복사

엔씨 다이노스와 넥슨+롯데, 라이벌로 봐 달라

넥슨, 프로야구단 롯데 자이언츠 후원 계약 체결

넥슨이 프로야구단 롯데 자이언츠와 공식 후원계약을 체결했다. 2012년 시즌부터 롯데 자이언츠 유니폼에 넥슨 로고가 노출되며, 다양한 방식의 마케팅 제휴도 이루어진다.

 

넥슨은 19 서울 잠실 롯데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롯데 자이언츠 후원 계약을 발표했다. 이날 행사에는 양사 대표이사와 관계자, 그리고 롯데 자이언츠 강민호, 김사율이 선수단 대표로 참석했다.

 

이번 계약에 따라 롯데 자이언츠 선수들은 2012년 정규 시즌부터 오른쪽 가슴에 넥슨 로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출전한다. 이는 지난 2010넥슨 일본법인이 일본 프로야구 지바 롯데 마린스와 맺은 서브 스폰서 계약과 같은 형태다.

 

또한 롯데 자이언츠의 홈구장인 부산 사직구장에는 넥슨의 브랜드 좌석인 ‘넥슨존(Nexon Zone)이 마련되고, 경기장 내 LED 광고판(A보드)에 넥슨의 로고와 게임들이 지속적으로 노출된다.

 

이외에도 넥슨은 앞으로 롯데 자이언츠와 연계해서 자사가 서비스하는 게임들의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상반기·하반기 각각 한 번씩 롯데 자이언츠 홈 경기가 있을 때 ‘넥슨 스페셜 데이’를 여는 등 각종 오프라인 이벤트도 진행된다.

 

왼쪽부터 넥슨 서민 대표, 롯데 자이언츠 장병수 대표.

 

롯데 자이언츠 장병수 대표는 “넥슨과 롯데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건강한 놀이문화를 시민들에게 제공해야 한다는 공통의 과제를 갖고 있다. 아울러 사회공헌 활동에 힘을 쏟아야 한다는 사실도 잘 알고 있다. 앞으로 양사는 서로 협력해 시민들을 위한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넥슨 서민 대표는 “넥슨은 지난 1996년 한국프로야구위원회(KBO)의 홈페이지를 무료로 만들어 제공한 적이 있을 정도로 프로야구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져 왔다. 그런 만큼 국내 최고 인기구단인 롯데 자이언츠와의 계약을 정말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 게임과 프로야구 사이의 모범적인 사례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넥슨 로고가 박힌 유니폼을 처음으로 입고 단상에 오른 롯데 자이언츠 강민호 선수는 “넥슨에서 서비스하는 <서든어택>을 스트레스가 쌓일 때 자주 플레이했는데, 이렇게 제휴를 맺게 되니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서 김사율 선수는 “아내와 연애하던 시절에 <카트라이더>를 즐겨 했다. 앞으로 사직구장에서 다오와 배찌 캐릭터를 볼 수 있다니 신기하다”며 소감을 밝혔다.

 

롯데 자이언츠 강민호 선수, 넥슨 서민 대표, 롯데 자이언츠 장병수 대표, 롯데 자이언츠 김사율 선수가 넥슨 로고가 박힌 유니폼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강민호 선수와 김사율 선수가 입고 있는 유니폼은 롯데 자이언츠 홈경기 이벤트 때 입는 것(이른바 ‘선데이’ 유니폼)이다.

 

 

다음은 행사 말미에 진행된 관계자들과의 질의응답을 정리한 것이다.

 

Q: 이번 후원계약의 규모와 기간은 어떻게 되는가?

 

정확한 후원 규모는 언급하기 힘들다. 계약 기간은 1년이지만, 그 후에도 서로 좋은 관계를 맺을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할 계획이다.

 

Q: 공교롭게도 넥슨의 경쟁사인 엔씨소프트가 프로야구 9 구단을 창단한 지 얼마 안 되어 후원계약을 맺었다.

 

넥슨은 이미 지난 2010년 일본 지바 롯데 마린스 구단과 후원 계약을 맺었고, 이후로도 계속 한국 프로야구단과 협력 관계를 맺기 위해 노력해 왔다. 절대로 엔씨소프트를 의식해서 이번 후원 계약을 체결한 것이 아니다.

 

다만 엔씨소프트와 넥슨, 그리고 부산에 연고를 둔 롯데 자이언츠와 통합 창원시에 연고를 둔 엔씨 다이노스. 이런 라이벌 구도로 우리들의 관계를 봐준다면, 그것은 꽤나 흥미롭고 즐거운 일이기 때문에 프로야구의 인기 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Q: 향후 넥슨과 롯데는 어떤 식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칠 계획인가?

 

다양한 고민을 하고 있다. 구체적인 방법은 나오지 않았지만, 일단 방향을 말하자면 유소년 야구팀을 지원하고, 어려운 환경에 있는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야구의 저변을 확대하고, 보다 많은 사람들이 건강한 문화활동을 누릴 수 있도록 힘쓰겠다.

 

Q: 현재 넥슨은 2K스포츠와 야구게임을 개발 중이다. 이번 계약과 관련이 있나?

 

현재 넥슨은 2K스포츠와 <MLB 2K> 시리즈를 온라인화하는 작업을 열심히 진행하고 있으며, 2013년에는 선보일 수 있지 않을까 예상한다. 향후 게임이 나오면 롯데 자이언츠와의 후원을 통해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 다만, 아직은 먼 일이기 때문에 지금은 구체적인 계획이 없다.

 

베스트 댓글
에러 BEST 11.12.19 10:39 삭제 공감5 신고
누구누구님께 삭제된 글입니다 블라인드된 게시물입니다 [내용 보기] 댓글을 로딩중이거나 로딩에 실패하였습니다.
댓글달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목록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