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 ID/PW 찾기

아주아주 미련한 ´테라´와 그 일당들

http://www.thisisgame.com/webzine/community/tboard/?n=102339&board=36 주소복사

- 욕설도 있고, 상당히 감정적인 상태에서 쓴 글이니 거북하신 분들은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한게임은 이미 테라를 포기했다고 봐야 할까.

상용화 초기에 반짝 벌어 이익을 남기자는 것이 한게임과 블루홀의 생각이라고 밖에 이해할 수 없다.


업데이트는 꾸준히 하고 있지만, 테라는 온라인게임이 가장 기본적으로 갖춰야 할 것을 갖추지 않았다. 바로 유저의 편의성.


게임 내 자동 네비게이션 같은 시스템을 말하는 것이 아니다. 게임 외적인 문제로써 클라이언트를 다운로드 받고 설치하여 실행을 하는 것. 즉, 게임 실행에 있어 가장 기본이 되는 문제를 말하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테라는 클라이언트 다운로드에서부터 유저에게 멘붕을 일으키게 만든다.


우선, 클라이언트의 용량이 약 26기가를 육박함에도 불구하고 풀 다운로드를 지원하지 않는다. 테라는 자체적으로 폴더 다운로드 형태 방식을 취하고 있는데, 어디서 이런 병신같은 다운로드 시스템을 가져왔는지 담당자의 멱살을 잡고 묻고 싶다.


폴더 다운로드 방식이란 쉽게 말해 테라가 설치된 폴더 자체를 다운로드 받는 방식이다. 인스톨 할 필요가 없기 때문에 상당히 좋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26기가를 한 번에 받으려면 상당히 오랜 시간이 걸린다. 더군다가 가장 큰 문제는 이어받기를 지원하지 않아서 중간에 취소를 하거나 끊기면 다시 처음부터 받아야 한다.


어제 약 5시간에 걸쳐 다운로드 받았지만 99%에서 더이상 진행이 되지 않아 취소를 했다. 그리고 다시 다운로드 받았지만 이어받기는 되지도 않고, 유저를 우롱하는 듯 다운로드 시간이 120분이 됐다가, 150분, 220분 등 자기 마음대로 변동되어 결국 포기 하고 말았다.


한게임이 폴더 다운로드 방식을 적용하고 싶다면, 기존에 풀 다운로드 시스템도 같이 적용해 유저에게 선택권을 부여하는 것이 옳다. 하지만, 한게임은 무조건 자신들이 적용한 방법에 유저가 따라오기만을 강요했다. 자게에는 클라이언트 다운로드 문제로 골치를 앓고 있는 유저들의 원성글이 자자하지만, 한게임은 계속 이런 멍청하면서도 미련한 다운로드 방식을 고수 중이다.


업데이트를 하고 이벤트를 하면서 신규 유저 및 휴면 유저를 다시 게임 내로 끌어들이려고 하면 모하나. 이런 바보 같은 클라이언트 다운로드 방식 때문에 게임을 시작하기도 전에 유저가 떨어져 나가는데 말이다.



1 0
베스트 댓글
에러 BEST 11.12.19 10:39 삭제 공감5
[비밀글] 누구누구님께 삭제된 글입니다 블라인드된 게시물입니다 [내용 보기] 댓글을 로딩중이거나 로딩에 실패하였습니다.
댓글달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감
공지 신규 게시판에서 쿨/배드의 사용방법이 변경됐습니다. [22] 비니06-138395552
- 이번 GT 스포츠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유로 게이머 기사포함] 이블리스05-208800
- 오버워치에 대해 의학사전05-194230
- 모험과 지도-세계수의 미궁 4 전승의 거신 [이미지] Xatra05-1315532
- [펌글-링크] 운영평전 작은비둘기05-095600
- 포켓몬스터의 추억을 되새기며-최고,최악,포켓몬계의 재앙 오메가루비/알파사.. [이미지] [9] Xatra04-0163532
- 글 조회수 40만, 추천수 2만 돌파.. 롤 헬퍼 논란은 라이엇코리아가 키웠다. [이미지] [2] 졸가메03-2740900
- 게임과 규제의 관계 - 속칭 게임중독법은 누구의 책임인가 [이미지] [2] Luckydays03-0446911
- 왜 게임은 점점 라이트 해지는 걸까? [8] False03-0247570
- 게임과 중독의 관계 - 게임 중독의 진실과 거짓 [이미지] Luckydays03-0131321
- 게임과 정치적 올바름의 관계 - 게임과 폭력성 [이미지] Luckydays02-2433101
- <하스스톤> - 정규전과 야생전에 대해서 [이미지] [4] Luckydays02-1334591
- 블리자드는 최악의 포장지를 선보인거같다. [4] Ysun02-1230100
- 블리자드의 행보에 대한 개인적 견해 [6] 의학사전02-055255-1
- 트오세를 보면서 [5] 의학사전01-2135453
- [EZ2AC : EVOLVE] EXISTENCE OF EVOLVE PeaceMirai01-1496910
- 지금 한국의 게임들은 비판 받아야 한다. [5] 오조01-1251251
- 나는 왜 이 게임에 화가 났었던 걸까? [이미지] 사평12-1394991
- 11월안으로 확률형아이템 인증제도 한다고 하지 않았나요? [1] 정의는진다11-2152722
- 포켓몬스터의 추억을 되새기며-스타일리시한 진화 X/Y [이미지] [17] Xatra11-18579239
- 게임유저가 게임회사의 회계사항이나 정부정책에 대해서 꼭 알아야 하나? [36] 더스타빠킬러11-078588-27
- 라이엇이 5인 솔랭을 추진하는 이유 [이미지] [5] 순한양님11-065346-3
- 지난 15년간 화이트데이와 관련된 왜곡된 진실을 알려주마 [이미지] [17] 더스타빠킬러11-0514714-17
- 화이트데이 모바일이 탄생하기까지... -2부 [이미지] [2] 북서니11-0114473-2
- 화이트데이 모바일이 탄생하기까지... -1부 [이미지] [3] 북서니10-3120464-2
- 비운의 명작, 다시 한번 '기로'에 서다 [이미지] [3] 노갈드10-238162-3
최신목록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