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벤트존 TIG 도우미 게임별 아지트

B社의 D모 게임은 패키지 게임인가?

http://www.thisisgame.com/webzine/community/tboard/?n=102268&board=36 주소복사
  ※ 인벤에 먼저 작성했던 글입니다. TIG쪽에서의 분위기는 인벤과 다소 다르기 때문에 게시물 내용이 일부 맞지 않는 부분도 있을 것입니다. TIG에서도 일단 이와 같은 이야기가 나오는 것 같아서 한 번 의견을 들어보고자 적어보게 되었습니다.

원문 : http://www.inven.co.kr/board/powerbbs.php?come_idx=1565&iskin=webzine&l=9516

  일단 이 게시물이 자칫 오해의 소지를 불러일으킬 수 있기 때문에 쉴드를 먼저 치고 본론을 이야기 하겠습니다.

  저는 N社와 B社에서 제작된 게임 모두 좋아하지 않습니다. 물론 잘 만들어진 게임들이고 들려오는 소식은 흥미롭다고 생각합니다만, 그렇다고 제가 좋아해야 하는 건 아니니까요. 이런 이야기를 하는 까닭은 자칫하면 이 게시물이 어느 한쪽을 옹호하는 선동물로 비춰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현재 토론 게시판의 흐름이 상관없더라도 이분법적인 논쟁으로 끌고가는 경우가 있기 때문입니다. 때문에 이 글은 단순히 현재 토론되고 있는 주제에 대해서 궁금증이 일어 작성되었음을 알립니다.

  이야기 하고 싶은 것은 다름이 아니라 아래 기사를 보고 궁금한 것이 문득 생겼기 때문입니다.

http://www.inven.co.kr/webzine/news/?news=44196

  위 기사에서는 패키지게임과 온라인 게임의 작동원리에 대한 비교가 나와 있습니다. <입력받기> <게임로직> <렌더링>이 게임 작동의 3요소라면, 온라인 게임에서는 <게임로직>의 일부를 서버가 담당한다는 것이지요. 해당 부분은 클라이언트에는 담겨져 있지 않기 때문에 해커는 다양한 방법을 사용한다는 내용입니다.

  그렇다면 여기서 제가 궁금한 것은 현재 유저들이 구입한  B社의 D모 게임 디스크 속에 들어있는 것이 하나의 완성된 패키지 게임인지, 아니면 단순한 온라인 게임의 클라이언트일 뿐인지 입니다.

  또한 만약 단순한 온라인 게임의 클라이언트일 뿐이더라도 그것이 패키지 게임과 같은 형태로 판매가 된다면 이것을 패키지 게임이라고 부를 수 있는가 입니다.

  현재 B社게임 서버문제로 시끄러운 것은 알겠지만, 저는 앞서 언급한 바와 같이 해당 부분에 대해서는 전혀 관심이 없습니다. 그와 더불어 언급된 해당 게임의 내용 관련되어서 또한 전혀 관심이 없사오니, 이것이 패키지인가 아니면 온라인 게임 클라이언트인가, 그리고 판매방식에 따라 패키지로 부를 수 있는가에 대해서만 이야기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이하 달렸던 댓글들------------------------------------------------------------------
  • 뿌샤a(2012-05-19 09:00:29)
    저는 개인적으로 과금형태에 따라 분류된다고 봐요
    유료,부분유료,패키지 이렇게요
    하두 요즘 패키지에 온라인이 많이 지원대다보니 싱글없이 온라인만 되는 디아3가 나와서 말들이 많네요ㅋㅋ
  • 뿌샤a(2012-05-19 09:01:54)
    유료와 부분유료가 흔히 말하는 온라인 게임이라고 생각되고요ㅋ
  • 습작(2012-05-19 13:19:12)
    아, 그런식으로 볼 수도 있겠군요.
    그렇다면 N社 G모 게임처럼 북미에서 온라인 게임을 패키지형태로 판매하여 월 과금없이 즐기는 경우에는 패키지 게임으로 볼 수 있을까요?
  • Nereo(2012-05-21 05:00:02)
    그럼 디아3는 개인유저에겐 패키지 게임이고 pc방에선 시간과금으로 한다고 했으니 온라인게임이 되는건가요?
1 0
Lv. 11 22%
Lv. 1 4%
포인트
1691
T-Coin
14
베스트 댓글
에러 BEST 11.12.19 10:39 삭제 공감5
[비밀글] 누구누구님께 삭제된 글입니다 블라인드된 게시물입니다 [내용 보기] 댓글을 로딩중이거나 로딩에 실패하였습니다.
댓글달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감
공지 신규 게시판에서 쿨/배드의 사용방법이 변경됐습니다. [19] 비니06-133762545
- DMONGS 님 게시글에 추가의견.... [이미지] 티엘티엘12:31600
- 국내 모바일 마켓 순위에선 신규 캐주얼 게임이 왜 안보일까요? [12] DMONGS09-0517443
- 갑자기 쏟아져 나오는 모바일FPS! 왜? [8] 인대남09-044730
- 오토를 완벽히 잡는 방법은 없는걸까요... [이미지] [8] 케이브로스08-286790
- 전설이 된 게임 OST들을 모아보자 [이미지] [18] 채플리스08-2524838
- 모바일게임 캐시에 대한 생각 [14] 어른이08-196822
- 내가 즐겨했던 게임들의 전성기라고 생각했던 시기와 현재 [7] 어느한게이머08-197301
- '트리 오브 라이프' 로 보는 아직 살아있는 모바일외 한국인 인디게임 문화 [이미지] [4] ChloeMfan08-1123081
- [칼럼] 최고의 게임 음악은? - 한국 게임 음악 베스트 10 [이미지] [9] 루체니즈08-1011632
- 인디 게임, 뭐라 생각하시나요? [13] Auss08-0834922
- 게임에서 논문까지 - wow 전염병에 대한 고찰 [이미지] [5] 맥시겨털08-0740653
- 도타? 아 롤같은거? #3 구인수와 팬드레건은 만행을 저지르고 [이미지] [5] 비래빗07-301857-3
- 완벽한 온라인 게임의 조건 [19] 리미트롤07-293278-3
- 피파온라인3 아이들링(Idling)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1] J0EY07-299770
- [인증] 온라인게임의 역사 : 선동가들 - 5편 [이미지] [15] 채플리스07-27409127
- 도타? 아 롤같은거? #2 율은 울고, 구인수는 웃었고, 카오스는 비웃었다 [이미지] [20] 비래빗07-2717541
- 도타? 아 롤같은거? #1 한국은 스타중, 해외는 도타중 [이미지] [8] 비래빗07-2721583
- 게임 같은 교육 Libertalia07-278890
- 온라인게임의 역사 : 선동가들 - 4편 [이미지] [3] 채플리스07-2624498
- 메이플스토리, '스토리'를 되찾다. [이미지] [2] 떡석07-2513100
- 과도하게 올라간 메이플 강화 비용 crazyracing07-2212232
- 부산 궁리마루의 비교육적 행태를 규탄한다. [이미지] 채플리스07-2013349
- 온라인게임의 역사 : 선동가들 - 3편 [이미지] [7] 채플리스07-1930828
- 현 시점의 블소 아이템 2.0은 그래도 쓸만한 시스템입니다. [17] 휘영07-182725-12
- 온라인게임의 역사 : 선동가들 - 2편 [이미지] [2] 채플리스07-1723433
최신목록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