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의 디아블로 실망점

http://www.thisisgame.com/webzine/community/tboard/?n=102252&board=36 주소복사

제 실망점

 

첫번째로는 노말 난이도가 너무 쉽다.

 

두번째로는 보쓰들이 컨셉을 역행하는것 같다.

 

전 디아블로의 스토리도 주 컨텐츠라고 생각해왔엇는데 솔직히 하루도 안되서 다 까발려지니깐 완전 허탈했음.

 

애초에 디아블로를 만들때 노말-악몽-지옥-지옥불 로 올라가는 난이도 자체를 주 컨텐츠로 잡아버리니깐 스토리는 뒷전이 되버린 느낌

 

두번째로 보쓰들이 자기 컨셉을 너무 무시하는것 같음. 첫번째 보쓰인 도살자

난 도살자가 좀 싸이코패스 같고 좀 더 영악한 놈일줄 알았는데 첫 대사가 "고기다" 그 이후로 식칼로 짓뭉개기 박치기 등등.. 그렇게 내려칠꺼면 그냥 망치를 들면 더 좋았을텐데

 

두번째 보쓰인 밸리알도 또 그럼 명색에 거짓의 군주인데 공격들을 보면 너무 정직하기 그지 없음

 

보쓰들이 전부 자기 컨셉이 있음에도 정작 싸움에 들어가면 다 비슷비슷한게 너무 실망점

 

근접공격 범위장판 원거리공격 이게 끝인거같음

 

난 도살자라길래 도살자가 플레이어 잡아다가 벽에다가 걸어놓구 좀 천천히 죽어가게라도 할 줄 알았는데. 이런 보쓰들의 포쓰or 퍼포먼스가 너무 부족한거 아닌가 생각이 많이 듬.

 

직접플레이하시는분들보면 보쓰보다 필드에 챔피언몹이 더 쌔보임

 

 

제가 말한 이 두 부분빼고는 다 좋습니다. 근데 스토리라인이 6시간만에 까발려진건 너무 좀 그렇다..

 

 

제가 약간 바란 느낌을 디아블로로 예를 들어보면  디아블로는 공포의 군주니깐

 

일단 어떤 상황에서 공포를 느끼는지가 필요함

 

제가 공포라는 감정을 느끼는 경우는 일단 높은 곳. 발 헛디디면 떨어지는 곳

 

어둡고 축축한 곳. 피. 혼자 있는 것. 미지의 물체. 갑자기 튀어나오는것. 야생 동물 등등 지금 생각나지 않는것들 도 포함 해서 수많은 상황이 있음.

 

그리고 보쓰는 이런 상황들을 플레이어들에게 부여가능한 패턴이 있었으면 좋겠음.

 

좀더 구체적으로 말하자면 원래 흉가체험이니 이런것들을 보면 혼자 들어가는것보다 둘이상이 들어가면 공포의 체감이 대폭 줄어드는 것 같음.  그래서 디아블로 방에 진입시 파티로 진입하더라도 디아블로씨가 플레이어들을 강제적으로 떨어뜨려서 혼자 싸우게 만드는 패턴이라든지

 

도망칠수 없는 공간에 서서히 다가온다든지 등등

 

그리고 디아블로의 대사도 상당히 거슬리는게 "너의 사랑하는 사람들이 어쩌구저쩌구"   이건 레아가 케인을 잃어서 이런건지는 모르겠는데  이러는데 제가 생각하기에는 플레이어가 사랑하는건 아이템 뿐이고 디아블로한테 죽는다고해서 아이템을 잃을 가능성은 없기떄문에 디아블로를 상대하는데 두려움이 없음. 이런 대사보다 아까 위에서 제가 제시한 상황과 연계해서  "너 혼자 무엇을 할 수 있겟냐" "너 혼자선 아무것도 할 수 없다" 등 많은 대사들이 삽입되었으면 좋겠음.  좀 더 요구해보자면 보쓰들의 대사가 터무니없이 부족함. 제가 개발쪽에 아직 완전히 몸담고 있지 않아서는 모르겠는데 이 중요한 보쓰들이 하는 대사가 너무 없지 않나 생각이 듬. 기껏해봐야 몇문장안이니

 

 

그리고 밸리알도 블리자드에서 당연히 그러한 컨셉이니 그렇게 만들었겟지만서도

 

내심 결과물이 상당히 무식하게 나온것같아 참 아쉬워보임.

 

일단 허울은 거짓의 군주이긴 한데. 어린애로 변해서 뻔한 거짓말만 늘어놓구선 싸움에 들어가면 무식하게 짞이 없는 집게손휘두루기라든지 장판피하기라든지 그냥 파괴의군주라고해도 처음 보여주면 믿을 상판.

 

전 거짓의 군주라길래 우리 플레이어들을 좀 더 교활하게 기만시킬 줄 알았는데 너무 착하고 정직함

 

 

 

 

 

 

 

 

 

 

 

 

*제가 글재주가 없어서 글을 예쁘게 못써요 죄송합니다.

 

4 0
Lv. 4 98%
Lv. 1 20%
포인트
796
T-Coin
0
베스트 댓글
에러 BEST 11.12.19 10:39 삭제 공감5
[비밀글] 누구누구님께 삭제된 글입니다 블라인드된 게시물입니다 [내용 보기] 댓글을 로딩중이거나 로딩에 실패하였습니다.
댓글달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감
공지 신규 게시판에서 쿨/배드의 사용방법이 변경됐습니다. [22] 비니06-135903251
- 자동전투 게임은 잘못된 것일까요?? [5] 늘환한미소07-291600
- 파판14 오픈이 다가오는 가운데 생기는 안타까움 [이미지] [2] Nicktup07-232570
- 수요가 있으니 공급이 있다는 발상의 결과... [8] loberta07-233030
- 게임 내 깨알같은 오마주들 [이미지] Nicktup07-174322
- 운영의 한계를 교묘히 빠져나가는 아이템 사기 [이미지] [3] 네오쏭이07-13582-3
- GTA5 - 21세기 매너리즘 [6] Danto07-08565-1
- 요즘 게임에 대한 생각 [5] 리미트롤06-259472
- [인증] 포켓몬스터의 추억을 되새기며-진실의 백색, 이상의 흑색 블랙/화이트 [19] Xatra06-16286711
- [펌] 게임업계 취업준비생 포트폴리오/이력서 관련 현업 종사자의 글 [12] 셜록홈즈06-1512854
- [기사] 실행과 종료뿐? 자동 시스템은 절대악인가? [13] Gimmi05-1320452
- 유저님들 너무 자책하지 맙시다. [4] 유키가미05-1019215
- 게임의 선점효과에 대한 잡설 [5] 의학사전05-0915292
- 자동전투 게임에 대한 잡상 [11] 듀란달05-0817907
- '확률형 아이템'을 둘러싼 논란들에 대해서 든 생각 [16] 무지개화살04-302073-2
- 이번 NC소프트의 MXM이 성공해야하는 이유 [14] PDA201304-302348-14
- VR 시장은 열릴 것인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이미지] [5] 아프04-2819682
- 최근 모바일게임의 자동전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세요? [21] 정의는진다04-2729753
- 창세기전4 베타 해보신 분들께 물어 볼 것이 있습니다 바알세붑04-251472-4
- 모드 유료화는 좋은 선택일까? [10] 고양이를부탁해04-2416840
- 창세기전4는 사실상 창세기전의 종말일지도 [2] 의학사전04-2217330
- 지나치게 폭력적인 게임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8] 겜야04-2017110
- 이제 우리나라에서 패키지시장은 진짜 절대로 다시 생길 수 없는 걸까? [18] 무지개화살04-1525081
- 우리나라에서 스팀으로 게임을 출시하지 않는 이유 [이미지] [11] jhkame04-1332320
- [인증] [해외기사] 0.23%의 유저가 60%의 매출을 창출한다 [이미지] [9] Gimmi04-1139586
- 최저임금 안주는 회사, 무조건 탐욕으로 몰면 곤란합니다. [9] 베피데피보04-102686-2
최신목록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