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이즈게임의 열 번째 생일입니다. 앞으로의 10년도 잘 부탁드립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 ID/PW 찾기
이벤트존 TIG 도우미 게임별 아지트

새로운 e스포츠판에 스타1과 스타2가 같이 살수 있을까요?

http://www.thisisgame.com/webzine/community/tboard/?n=102237&board=36 주소복사

케스파와 블리자드, 그래텍 등 협의해서 스타1을 버리고 이제 스타2로 넘어갑니다..

 

그 중간에 스타1과 스타2를 번갈아 가면서 리그를 진행하는 방식도 도입한다더군요..

 

 

여담 수준이지만..

제가 예전에 케스파 자유게시판에 프로리그를 여러 게임을 번갈아가면서 진행하면 어떤가라는 내용의 글을 올린적이 있었습니다..

 

그리고 몇개월뒤에 스포1와 스타1를 번갈아가면서 5세트로 진행되는 프로리그가 잠깐 열리고는 했었죠..

 

그런데 스포1와 스타1를 번갈아가면서 하는게 실패한 이유가 제 생각에는 일단 스포1 팬이 너무 얇았고.. 두번째는 참가하는 프로단이 엄청 적었습니다.

 

스포1, 스타1 두 종목의 선수를 가지고 있을정도로 예산도 많아야하고 선수층도 두꺼워야지 가능했으니까요..

 

아무튼

이번에도 이런 방식인것 같은데 말이죠..

 

 

제 개인적으로는 번갈아가면서 하는것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되고..

 

굳이 스타1를 버릴 무리수(?)를 둘 필요없다고 생각합니다..

 

왜냐면 아직까지 스타1을 좋아하는 팬들이 존재하기 때문이죠..

 

 

그리고 이렇게 하다보면 앞으로 e스포츠 경기 방식이 다양해질태고 스타1이건 스타2건 무슨 게임이던 간에 서로간 싸우는게 아니라 진정한 e스포츠 팬으로써 모든 게임을 포옹할줄 아는 팬들이 많이 생길거라고 생각됩니다..

 

그리고 또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과거에 스타1 프로리그에 존재했던 3세트 2:2 팀플레이도 생기고 하면서 새로운 경기 방식이 도입되면 떠났던 e스포츠 팬들도 돌아올거라고 생각되고 앞으로도 더 많은 종목들이 프로리그가 열리게 되면 서로 공존할수 있을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데..

 

다른분들은 어떤 방식이 좋고 같이 공존할수 있을거라고 생각하시나요?

그리고 어떤 방식으로 해야 공존할수 있을것 같으신가요??

 

 

0 0
Lv. 30 0%
Lv. 1 66%
포인트
268
T-Coin
993

 

 

자동차, 시계, 가방, 옷, 전자 제품 등에 명품이 있고

심지어는 과자도 명품이 있는데 왜 게임엔 명품이 없을까?

 

명품 게임을 기획하고 싶은 1인.


베스트 댓글
에러 BEST 11.12.19 10:39 삭제 공감5
[비밀글] 누구누구님께 삭제된 글입니다 블라인드된 게시물입니다 [내용 보기] 댓글을 로딩중이거나 로딩에 실패하였습니다.
댓글달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감
공지 신규 게시판에서 쿨/배드의 사용방법이 변경됐습니다. [22] 비니06-135230849
- 한국 온라인 게임이 퇴보하는 이유는 무엇때문일까? [26] 확율은나의힘03-245091
- 리니지이터널.. 이렇게 되면 좋을거같은데.. [5] 심해장인03-174801
- 트랜스 미디어 스토리텔링의 성공사례 : “THE iDOLM@STER”를 중심으로 [22] 찬성03-161301-1
- 드디어 국회에서 확률형 뽑기아이템에 대해 규제가 걸리기 시작하는군요. [8] Anat03-163490
- 모바일RPG,MORPG장르의 피해자인 유저들을 보며 [20] 진실을향해03-09976-7
- [인증] 포켓몬스터의 추억을 되새기며-진화된 연결의 고리 디아루가/펄기아/기라티나 [9] Xatra03-08179111
- 모바일RPG, MORPG게임이 MMORPG게임보다 나은점은? MMPRPG의장점은? 미래는? [4] 진실을향해03-07339-3
- 국내 모바일게임 수준은 유저들의 수준 / 모바일RPG,MORPG시대는 막을내리고 MMO.. [6] 진실을향해03-07401-4
- 게임기업은 댓글알바를 써서 여론을 만들까요? [5] 진실을향해03-07423-4
- [인증] 40대 게임개발자 좌담회에 대한 전직 40대 개발자의 생각 [이미지] [17] 듀란달03-02192722
- 게임은 예술이다? [14] 카이슈마02-2810676
- FPS의 시각적 맥락 [이미지] [5] Danto02-2610843
- [인증] 그래픽의 짧은 역사 ( Metrics Spec 채널 - XboxAhoy 번역 ) 1부 ~ 5부 [10] 베스던02-22343711
- 게임은 시뮬레이션이다. 그럼 시뮬레이션이란? [5] 뜨든뜨02-219344
- 게임 개발자가 까발리는 3N의 전쟁 [7] 메소포타미아02-2014362
- PC온라인 FPS의 "이상적인 과금체계"는 무엇일까요?" [이미지] [22] FROSTBITE202-1645902
- [인증] 왜 게임은 중독물질인지에 대해 알려드림. [이미지] [14] 난율02-10334232
- [사키엘X하텍] 온라인게임순위 영상 2월2주차 입니다 ^^ [6] 사키엘02-101605-3
- 예약구매? [5] Guuuuuum02-0717192
- 이 시대에 텍스트 게임은 성공할 수 있을까? [이미지] [25] ㅣBlackㅣ02-0637155
- 밸런스 패치 이야기 [20] 習作02-0325497
- 우리나라 게이머가 패키지 게임 안산다는 말은 헛소리 [30] 확율은나의힘01-312392-8
- [20+] 이런 게임 괜찮을까요? [15] Guuuuuum01-2321091
- [인증] 2015년의 바램 - 낯설게하기에 대하여 [4] Danto01-17298811
- 유튜브 vs 아프리카TV? [13] SuperKiwi01-1621922
최신목록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