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독왕 (김경현 기자) [쪽지]
http://www.thisisgame.com/esports/nboard/160/?n=34467 주소복사

[GSL]16강 A조, 의외의 결과 ‘역시 코드S’

안상원-윤영서 8강, 정종현-김동환은 탈락



역시 코드S였다. 최근 선수들의 기량이 상향 평준화 된 코드S에서는 정종왕도 승리를 장담할 수 없었다.

 

27일 무슈제이 GSL 시즌3 코드S 16 A조에서는 안상원(LG-IM) 1, 윤영서(팀리퀴드) 2위로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전 시즌 우승자이자 GSL 투어 4회 우승자인 정종현(LG-IM) 4, 해외 대회에서 맹위를 떨치고 있는 김동환(엠파이어) 3위로 탈락하고 말았다.

 

윤영서는 1경기에서 지난 시즌 우승자 정종현을 격파하는 기염을 토하며 승자전에 진출했다. 1세트 묻혀진계곡에서 승리한 윤영서는 2세트 여명에서 정종현의 메카닉 공격을 막지 못하고 동점을 허용했다. 하지만 윤영서는 3세트 돌개바람에서 기가 막힌 해병 빈집 공격으로 다수의 건설로봇을 잡고, 이후 발생한 병력 생산력의 격차를 활용한 압도적인 물량으로 정종현의 모든 공격을 막아내며 8강 진출에 유리한 고지를 점령했다.

 

이어진 2경기도 2:1 스코어의 팽팽한 승부였다. 안상원은 1세트 안티가조선소에서 일벌레보다 병력을 우선시한 김동환의 방어에 의도한 플레이를 하지 못했다. 하지만 중앙 힘싸움 이후 점멸 추적자로 상대의 본진을 급습한 뒤 차원분광기와 파수기를 활용한 입구 막기 플레이로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김동환은 2세트 여명에서 승리하며 동점을 만들었다. 저글링, 바퀴 물량과 효율적인 진영 잡기 실력을 선보이며 압도적인 힘으로 안상원의 환상적인 역장을 무력화시켰다. 하지만 안상원은 3세트 묻혀진계곡에서 빠르게 앞마당, 추가확장을 확보한 뒤 엄청난 추적자 물량으로 김동환을 찍어 누르며 승자전 진출에 성공했다.

 

안상원은 승자전 1세트 돌개바람에서 뚝심의 4차관 러시를 성공시키며 앞서 나갔다. 일찌감치 건설해둔 전진 수정탑이 발각됐지만 전략을 바꾸지 않고 윤영서의 앞마당 벙커 방어라인이 완성되기 직전에 공격을 감행하는 모습이었다.

 

기세가 오른 안상원은 시간을 끌지 않고 곧바로 경기를 끝내버렸다. 2세트 안티가조선소에서 앞마당 확보 이후 6차관 압박으로 윤영서에게 피해를 입힌 뒤 거신을 조합한 2차 공격으로 GG를 받아낸 것. 이로써 안상원은 두 번째 코드S만에 8강 진입에 성공하는 기쁨을 누렸다.

 

패자전에서는 지난 시즌 우승자 정종현이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김동환은 최근 물오른 기량을 패자전에서 십분 발휘해 난적을 제압하고 기사회생했다.

 

1세트 돌개바람에서 끝까지 희망을 놓지 않고 혼신의 견제, 수비력을 자랑한 정종현을 힘겹게 제압한 김동환은 2세트 오하나에서 강력한 바퀴 타이밍 러시로 메카닉 체제를 무너뜨리며 최종전에 올랐다. 패자전에서 패배한 정종현은 코드A 3라운드에 출전하게 됐다.

 

김동환은 최종전에서 더욱 무서운 기량을 자랑했다. 1세트 아틀란티스스페이스쉽에서 윤영서를 상대로 폭발적인 울트라리스크, 저글링, 감염충 물량을 앞세워 승리한 것. 윤영서의 초중반 견제가 날카로웠지만 타락귀를 일찍 조합해 의료선을 공격하고 다수의 저글링, 맹독충으로 버티는 수비력이 일품이었다.



 

윤영서는 자신이 직접 선택한 2세트 안티가조선소에서 반격에 나섰다. 초반 바퀴 압박에 다소 위축되기는 했지만 상대의 빈틈을 집요하게 공략하는 견제가 일품이었다. 해병 드롭, 밴시 견제 등으로 김동환의 자원 채취를 방해한 윤영서는 강력한 한방 병력을 진출시키는 동시에 의료선으로 두 군데를 동시 타격하는 멀티태스킹 능력을 자랑했다.

 

탈락과 생존 여부가 걸려 있었던 운명의 3세트 여명에서는 치열한 명승부가 연출됐다. 김동환은 진균번식을 정확히 사용하며 울트라리스크 체제를 갖추는데 성공하며 승기를 잡는 듯 했다. 하지만 날카로운 견제와 빠른 확장력을 갖춘 윤영서는 병력 생산의 회전력을 극대화시켜 울트라리스크들을 제압하는 기염을 토했다. 순식간에 울트라리스크를 잃은 김동환은 무리군주 카드를 꺼내 들었지만 윤영서의 기동력을 따라가지 못하며 패배하고 말았다.

 

이로써 윤영서는 개인 통산 두 번째 코드S 8강 진출에 성공했고, 김동환은 코드A 3라운드로 내려가 송현덕(팀리퀴드) vs 문성원(슬레이어스)의 승자와 맞붙게 됐다.

 

◈ 무슈제이 GSL 시즌3 코드S

16 A

1경기 정종현 1 vs 2 윤영서

1세트 묻혀진계곡 정종현(, 5) vs 승 윤영서(, 11)

2세트 여명 정종현(, 1) vs 패 윤영서(, 7)

3세트 돌개바람 정종현(, 1) vs 승 윤영서(, 11)

 

2경기 김동환 1 vs 2 안상원

1세트 안티가조선소 김동환(, 6) vs 승 안상원(, 12)

2세트 여명 김동환(, 1) vs 패 안상원(, 7)

3세트 묻혀진계곡 김동환(, 5) vs 승 안상원(, 1)

 

● 승자전 윤영서 0 vs 2 안상원

1세트 돌개바람 윤영서(, 1) vs 승 안상원(, 7)

2세트 안티가조선소 윤영서(, 12) vs 승 안상원(, 6)

 

● 패자전 정종현 0 vs 2 김동환

1세트 돌개바람 정종현(, 5) vs 승 김동환(, 1)

2세트 오하나 정종현(, 11) vs 승 김동환(, 5)

 

● 최종전 윤영서 2 vs 1 김동환

1세트 아틀란티스스페이스쉽 윤영서(, 12) vs 승 김동환(, 8)

2세트 안티가조선소 윤영서(, 8) vs 패 김동환(, 2)

3세트 여명 윤영서(, 7) vs 패 김동환(, 1)

베스트 댓글
에러 BEST 11.12.19 10:39 삭제 공감5 신고
누구누구님께 삭제된 글입니다 블라인드된 게시물입니다 [내용 보기] 댓글을 로딩중이거나 로딩에 실패하였습니다.
댓글달기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목록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